줄기세포 연구에 필요한 난자 공급의 심각한 문제점

여성의 난자 공급에 관한 심각한 비윤리성 논쟁

황우석 박사의 연구과정에서 맞춤형 줄기세포의 기초 기술이 확립되고 황우석 박사가 수십 차례 반복 연구한 끝에 기초 연구가 계속된다면 10만 개 이상의 난자가 사용돼야 합니다. 그러면 이 기술이 임상시험에 활용되면 난치병 환자 한 명당 500여 개의 줄기세포를 맞춤 제작할 수 있게 됩니다. 누군가의 난자가 들어갔다고 가정해 보세요. 그래서 난치병 환자 100명을 치료하는 데 필요한 난자 수는 기초연구 10만 개, 치료 5만 개입니다. 심장이 15만 개. 1,000명의 환자를 치료하려면 60만 개의 난자가 필요합니다. 이 난자들은 모두 이른바 싱싱한 난자로 되어 있기 때문에 20대부터 30대까지 가능합니다.

유전자 이미지

그것은 젊은 여성들에게서 온 것이어야 합니다. 물론 그들보다 나이가 많은 여성들로부터 난자를 받을 수도 있고, 그들 중 일부는 부적격 난자를 가지고 있지만, 이렇게 연령대를 제한합니다. 한국의 20세에서 34세 사이의 여성의 수는 약 550만 명입니다. 이 중 1%가 넘는 60,000명의 여성들이 60만 개의 난자를 얻기 위해 각각 10개의 난자를 제공해야 합니다. 우리나라 척수장애인의 수는 약 20만 명입니다. 이 가운데 10%인 2만 명을 치료하는 데 필요한 난자가 1천만 개로 늘어나고, 이 가운데 절반을 맞춤형 줄기세포로 처리하면 필요한 난자가 5천만 개로 늘어나게 됩니다. 난자를 제공해야 하는 여성들의 수도 100만 명과 500만 명으로 증가할 것입니다.

60만 명의 여성이 60만 명, 100만 명의 여성이 1000만 명, 500만 명의 여성을 어떻게 찾을 수 있을까요? 국내에서 난자 기증 캠페인을 아무리 열심히 한다고 해도 지원자 6만 명은 물론 500만 명, 100만 명도 찾기가 불가능할 것입니다. 황우석이 난자를 기증할 여성을 구하지 못해 돈을 냈다는 보도가 나오자 일부 여성들은 난자 기증 재단을 설립하고 난자 기증 운동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며칠 안에, 수백 명의 사람들이 난자 기증을 신청했습니다. 그들은 또한 황박사의 시연에 참여했습니다. 황우석 박사 연구 재개해야. 그들은 한국에서 난치병을 앓고 있는 수많은 환자들을 위해 줄기세포 연구를 재개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주장했고 그들은 연구를 돕기 위해 그들 자신의 난자를 기증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렇게 짧은 시간에 수백 명의 난자 기증 자원자들이 모인 상황에서, 사람들은 줄기세포 연구에서 난자를 확보하는 과제가 수백 명, 수천 명의 기증자들이 나온다면 관심사가 되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할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그들이 수만 또는 수십만 명에 도달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게다가 난치병 환자 중에는 척수 장애가 있는 사람들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난자 기증을 원하는 여성들이 언급하는 알츠하이머병, 파킨슨병 등 다른 난치병 환자들이 많습니다.
난자 기증자가 충분히 나오지 않으면 난자 확보는 시장을 거칠 수밖에 없습니다. 난자 거래가 이루어지고, 가격이 결정되는 난자 거래 시장이 있습니다. 한국의 생명윤리법은 난자 판매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황 교수팀은 생명윤리법이 시행되기 전에 난자를 팔았습니다.

우리는 생명윤리법이 있는 한 난자 밀거래는 없을 것이고, 물론 시장도 없을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다만 기증된 난자를 이용한 줄기세포 연구가 궤도에 오르고 성공적이며 임상 적용 단계에 있지만 더 이상 연구하거나 치료할 수 있는 난자가 충분하지 않다면 난자 판매를 허용해야 한다는 강력한 요구가 나올 가능성이 높습니다. 사실, 그 사실이 밝혀졌을 때도 말입니다. 황우석 교수팀은 난자를 팔았고, 한국의 많은 시민들과 학자들은 관대했습니다. 그들은 난자를 파는 여성들이 체취비용을 너무 많이 지불했다고 받아들이거나 그것들을 서양의 기준으로 봐서는 안 된다고 대답했습니다. 하지만 줄기세포 치료가 유전자 치료가 성공할 수 있는 단계에 이르러 난자가 부족해진다면 여성 개개인의 난자 기증 압력은 크게 높아질 수 있습니다.

주변에 난치병을 앓고 있는 젊은 여성들은 친척들로부터 난자를 기증받거나 난자를 기증한 다른 여성들과 비교하도록 강요받을 것입니다. 그러나 난자 기증에 대한 기대와 압력이 아무리 높아지더라도 연구나 치료에 필요한 수많은 난자의 공급은 충족될 수 없습니다. 그렇게 되면 결국 난자 판매를 허용해야 한다는 주장이 폭발적으로 제기될 것이고, 정부는 어쩔 수 없이 판매 가격 기준을 정하고 난자 판매를 허용하게 될 것입니다. 난자를 팔기 시작하면 누가 팔 것입니까? 난자 수집은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소수의 ‘성스러운 난자 기부자’들은 부자든 가난한 사람이든 그들의 계급에 상관없이 다른 사람들을 돕는다는 마음으로 기부할 것입니다. 그들은 부작용을 감수하겠다는 각오로 난자를 모을 것입니다.

하지만 부작용을 고려할 때, 기부할 의사가 없거나 난자를 팔 이유가 없는 사람들은 절대로 난자를 팔려고 하지 않을 것입니다. 만약 그렇다면, 난자를 팔아서 돈을 벌고자 하는 여성들만이 판매를 받아들일 것이고, 그들 대부분은 가난한 계층입니다. 가난한 여성들은 그들의 몸의 일부를 돈이 있는 사람들을 팔 수 있습니다. 그것은 사회적 큰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Leave a Comment